한국투명성기구

국제투명성기구 한국본부

자료실

Transparency International-Korea

게시물 상세
[일반자료] 2020년 부패인식지수(CPI) 분석 결과
작성자 : 이상학(raguna9@hanmail.net)  작성일 : 2021-01-28   조회수 : 4013
첨부파일 cpi2020.pdf

 

기업영역 부패 대응에 역량 투입 필요

 

- 2020년 부패인식지수(CPI) 분석 -

 

 

[ 요 약 ]

 

첫째, 2020년 우리나라의 부패인식지수는 2019년 보다 2점 상승하고 국가별 순위에서는 6단계 상승하였다. 201754점에서 202061점으로 7점이 상승하였으며, 같은 기간 51위에서 33위로 국가별 순위가 18단계 수직 상승하였다. 최근 몇 년 간 점수와 순위가 빠르게 개선되면서 청렴도의 지속적인 상승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둘째, 부패인식지수 개선은 촛불운동 이후 정부와 사회 전반의 노력의 결과로 해석할 수 있다. 다만 몇 가지 지표가 개선되지 못하거나 후퇴하고 있는 점에 대해서는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 개선 추세를 지속시키기 위해서는 장기적인 전망을 가지고 반부패정책을 추진할 수 있도록 국민권익위원회의 독립성을 확보하고 반부패 총괄기능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

 

셋째, 공직사회의 부패와 관련된 점수들이 개선되는 모습이 뚜렷하게 나타나고 있으며 다른 나라들과의 비교에서도 비교적 좋은 점수를 받고 있다. 더욱이 2018년 까지 정체 상태에 있던 정치부문의 청렴도도 개선되고 있어서 긍정적이다. 이는 공직부패 척결을 위한 정부 정책의 효과, 그리고 공직사회 부패에 대한 국민적인 관심과 사회적 압력이 작용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부패인식지수를 국가의 위상에 걸맞게 끌어올리기 위해서는 공직사회에 대한 반부패 정책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개선의 기미가 보이기 시작한 정치부문의 청렴도 개선을 위해서는 청탁금지법 등 관련된 법의 흔들림 없는 적용, 이해충돌방지법의 조속한 입법화가 요구되고 있다.

 

넷째, 경제활동과 관련된 부패는 최근 크게 개선되지 못하거나 도리어 악화되는 모습도 보이고 있으며 이들과 관련 있는 점수는 다른 나라들에 비해서 상당히 낮은 상태에 있다. 기업 등 민간과 관련된 영역의 청렴도 향상을 위한 대책이 강구되어야 한다.

공공부문 중심으로 진행되고 있는 반부패청렴정책을 경제부문을 비롯한 사회 전반으로 확산시키는 정부와 사회 전반의 노력이 강화되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이를 위해서는 민간이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자율적 반부패운동과 민관협력을 통한 반부패문화 확산이 특별히 강조될 필요가 있다. 현재 진행 중인 청렴사회민관협의회 활동을 대폭 강화하고 이 활동을 광범위한 민간 영역으로 확대시키는 노력 등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최근 이재용부회장 재판에서도 제기된 바와 같이 기업의 준법활동과 윤리경영의 실효성 확보를 위한 기업, 정부, 시민사회의 노력이 요구되고 있다.

 

다섯째, 2021년에 받아든 CPI 점수는 1~2년 전의 성과이다. 그러하기 때문에 2020년 점수를 축하하기에 앞서 현재 상황에서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점들을 세심히 관리할 필요가 있다. 특히 정권 후반기라는 점에서 민주주의의 작동과 정부 반부패정책에서 기본 원칙이 흔들리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여야 한다.

 

여섯째, 국가별 순위가 33위로 올라서면서 부패인식지수가 상당 폭 개선되었지만 10위권의 경제력 등 우리나라의 국가 위상에 비추어 여전히 낮은 수준이다. 청렴 선진국으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최근 몇 년 사이에 만들어진 청신호를 더욱 발전시키고 반부패 청렴 활동에 더욱 박차를 가하여야 한다.

부패인식지수 점수를 개선하고 깨끗하고 공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시스템과 문화의 양 측면에서의 노력이 함께 이루어져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단기적인 대응 중심으로는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고 종합적이고 중장기적인 전망을 가지고 이 문제에 접근해야 한다

 

* 전체 자료는 첨부파일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이전글 한국투명성기구와 한국연구재단의 청렴업무협약서와 사진
다음글 UN General Assembly Special Session(UNGASS)' 반부패 아젠더 제안
게시물 목록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
279 [TI-Korea Forum 뉴스레터] [12호]청렴옴부즈만 활동과 과제 2024-06-28 152
278 [TI-Korea Forum 뉴스레터] [12호]한국해양진흥공사 소개 2024-06-28 161
277 [TI-Korea Forum 뉴스레터] [12호]공정거래 자율준수 제도 법시행의 의미 2024-06-28 153
276 [TI-Korea Forum 뉴스레터] [12호]‘트로이 목마전술; 국방예산 투명성 제고’보고서 분석 2024-06-28 136
275 [TI-Korea Forum 뉴스레터] [12호]부패와 청렴도 : 모든 시선이 대통령에게로 집중 2024-06-28 221
274 [사진/동영상] TI-Korea Forum 2024년 제1차 워크숍 2024-06-03 185
273 [사진/동영상] TI-Korea Forum 2023년 제2차 워크숍 2024-06-03 173
272 [사진/동영상] TI-Korea Forum 2023년 제1차 워크숍 2024-06-03 184
271 [사진/동영상] TI-Korea Forum 2022년 제3차 워크숍 2024-06-03 161
270 [일반자료] 대구공공시설관리공단과 한국투명성기구 간 청렴업무협약서와 사진 file 2024-05-31 190
269 [일반자료] 기술보증기금과 한국투명성기구 간 청렴업무협약서 file 2024-05-13 197
268 [일반자료] 한국어촌어항공단과 한국투명성기구 간 청렴업무협약서 file 2024-05-13 181
267 [일반자료] 국가철도공단 수도권본부와 한국투명성기구 간 청렴업무협약서 file 2024-05-13 146
266 [TI-Korea Forum 뉴스레터] [11호]경찰과 부패 2024-03-29 459
265 [TI-Korea Forum 뉴스레터] [11호] 쿠팡 블랙리스트와 공익제보자 보호 2024-03-29 396
264 [TI-Korea Forum 뉴스레터] [11호]오래된 미래, - 청렴옴부즈만 제도 - 2024-03-29 437
263 [TI-Korea Forum 뉴스레터] [11호]부패인식지수를 악화시키는 두 가지 요인:반부패리더십 문제와 엘리트 네트워크형 부패 2024-03-29 470
262 [일반자료] 한국해양진흥공사와 한국투명성기구 간 청렴업무협약서 file 2024-03-05 421
261 [일반자료] 2023년 부패인식지수(CPI) 분석 결과 file 2024-02-06 1211
260 [TI-Korea Forum 뉴스레터] [10호]‘김영란법’과 100만원 2024-01-02 745